2020 다이어리 구입 (이든디자인 달과 노트) by 명품추리닝

11월 7일, 이든디자인의 달과노트 2020 다이어리가 출시되었다. 놀라운 점은 내가 이 다이어리를 4년 연속으로 구입하는 동안 가격(9,800원)이 전혀 오르지 않았다는 사실. 게다가 지금(11.8 기준)은 출시기념 할인까지 하고 있어서 8,800원인데, 판매자에게 얼마나 남는 것이 있을지 모르겠다. 덕분에 고마워서 선물용까지 총 3권을 구입했다. 

리트리버와 고양이가 몸을 맞대고 있는 표지의 제목은 [묘한 우정]이다. 개인적으로 배경에 따뜻한 실내 또는 방석이 있으면 더 좋을 듯한데, 지금은 동물들만 덩그러니 있어서 좀 추워보인다.  

2019년도 달과노트와 2020년도 달과노트. PVC 커버 덕분에 두 표지에서는 세월의 흔적을 느낄 수 없다. 

하지만 옆면을 보면 다르다. 각각 2020, 2019, 2018 달과노트. 일기를 주로 쓴 2018년 버전에 가장 손때가 많이 묻었고, 티켓을 많이 붙인 2019년 버전이 가장 뚱뚱하다. 불렛저널을 시작한 후 나는 일기를 잘 쓰지 않는데, 매일 불렛저널 미션을 수행하는 것만으로 허덕이기 때문이다. 

2020년 달과노트에도 가장 먼저 불렛저널을 출력해 부착하였다. 월별로 다른 색깔의 색연필로 제목과 주말을 채워넣었더니 기분전환도 잘 된다. 굳이 컬러링북이 없어도 다이어리로 재미있게 잘 노는 중. 

달과노트 [묘한 우정]의 표지는 뒷면의 일러스트가 압권이다. 내가 이 디자인을 선택한 이유이기도 하다. 역시 귀여운 게 최고지. 어쨌든 내년에도 이 달과노트에 일상의 작은 순간을 놓치지 않고 기록할 수 있길 바란다.  

덧글

  • 핑크 코끼리 2019/11/11 14:52 #

    아, 블렛 저널을 보고 저한테 공유 해주신 분이란걸 알았네요. 감사히 잘 쓰고 있습니다. 다이어리 표지 일러스트 따듯하고 예쁘네요 :)
  • 명품추리닝 2019/11/12 00:46 #

    안녕하세요, 오랜만이에요.
    여전히 불렛저널을 잘 쓰고 계신다니 반가워요.
    알찬 2019년을 보내셨나 봅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