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 라틴어 수업 by 명품추리닝

라틴어 수업 - 8점
한동일 지음/흐름출판


삶의 긴 여정 중의 한 부분인 학문의 지난한 과정은 어쩌면 칭찬받고 싶은, 젠체하고 싶은 그 유치함에서 시작되는지도 모릅니다. (...) 
그러니 만일 여러분이 뭔가에 관심이 생기고 공부해보고 싶은 마음이 든다면 내가 왜 그것에 관심을 가지게 됐는지, 왜 배워볼까 하는 마음이 들었는지 한번 들여다보세요. 그 다음 내 안의 유치함을 발견했다면 그것을 비난하거나 부끄러워하기보다 그것이 앞으로 무엇이 될까, 끝내 무엇을 만들어낼 수 있을까 상상해보는 건 어떨까요? 지치고 힘든 과정에서 오히려 또 다른 동기부여가 되어주지 않을까요? 그러니 이 수업을 시작하기 전에 여러분의 그 마음이 그저그런 유치함이 아니라 '위대한 유치함'이라는 사실을 기억하기 바랍니다. p.26

지금도 저는 여전히 누군가와 개인적으로 대화를 하고 서로를 알아가고, 그러면서 친분을 쌓는 일에 서투릅니다. 이 나이쯤 되면 누구를 만나든 좀 편안하게 이야기를 나눌 수 있으면 좋을 텐데 제게는 이것이 가장 어려운 일이에요. (...) 이 부분이 저의 오랜 데펙투스defectus라는 점을 잘 알고 있습니다. p.62

어쩌면 삶이란 자기 자신의 자아실현만을 위해 매진하는 것이 아니라 타인을 위한 준비 속에서 좀 더 완성될 수 있는 것인지도 모릅니다. 그 안에서 자아실현은 덤으로 따라오는 것이 아닐까요? '도우트 데스Do ut des.' 이 짧은 말 속에 담긴 많은 의미들을 생각해보는 기회가 되었으면 합니다. p.122

Post coitum omne animal triste est. 모든 동물은 성교 후에 우울하다. p.130

오늘날 이 명문을 우리 일상과 접목하면 "인간이 원하고 목표하던 사회적 지위나 명망을 취한 뒤 느끼는 감정은 만족이 아니라 우울함이다"라고 해석할 수 있습니다. 실제로 열정적으로 고대하던 순간이 격렬하게 지나가고 나면 인간은 허무함을 느낍니다. p.136

그래서 저는 우리가 할 수 있는 한 치열하게 달려갈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공부든 사랑이든, 일이든 무엇이든 간에 그럴 수 있는 뭔가를 만나고 그만큼 노력을 한 다음에 찾아오는 이 우울함을 경험해보기를 바랍니다. 그러고 나면 아마도 또 다른 세계가 여러분 눈앞에 펼쳐질 겁니다. p.137

Vulnerant omnes, ultima necat. 모든 사람은 상처만 주다가 종국에는 죽는다. p.254
직장에서 짬짬이 읽을 요량으로 한동일 교수의 <라틴어 수업>을 빌렸다. 마침 지적인 아우라가 넘치는 직장동료가 내 손에 들린 <라틴어 수업>을 보고 [저도 이 책 읽었어요, 참 좋죠?]라고 내 독서취향을 칭찬해주어서, 나는 책장을 넘기기도 전에 '젠체하고 싶은 내 안의 유치함'(26)을 효과적으로 충족시킬 수 있었다. 다시 한번 독서가 가져다주는 장점을 깨닫는 요즘이다.

제목만 들어도 지루한 라틴어를 '유럽의 역사에서부터 철학, 신학, 지리, 사회, 어학(296)'을 통합하여 감동적으로 전달하는 저자의 역량은 오랜 공부와 사색에서 나온 것일 게다. 그가 스스로의 단점이라 여기는 낮은 사회성도 학문을 업으로 삼는 이에게는 좋은 덕목이 되었을 터. 불완전한 조건에서 자아실현을 하고 있는 인물을 활자로라도 접하니 반갑고 존경스럽다. 나도 피아노가 없는 집에 10년째 살며 재즈를 배우고 있으니 조건은 불완전한데, 언제쯤 자아실현을 할지는 기약이 없다. 아무튼 꾸준히 연습해서 재즈피아노 잘 치는 할머니가 되어야지. 염색 안한 은발머리에 개량한복을 입고 히로미를 연주하는 할머니면 멋있겠다.     


덧글

  • 이요 2019/07/16 09:07 #

    며칠 전에 후배에게서 이 책 좋다고 추천받았는데, 여기서 또 보니 읽으라는 운명인가 싶네요. 은색머리를 한 추리닝님의 피아노 연주를 기대합니다!^^
  • 명품추리닝 2019/07/16 22:01 #

    풋풋한 대학생들이 읽으면 더 좋은 책이에요. 지금 읽은 것이 조금 아쉬운 느낌입니다. 페이지가 잘 넘어가면서도 너무 가볍지 않아요.
  • 순수한 산타클로스 2019/08/31 13:44 #

    저도 이 책 구입해서 가지고 있어요. 독서통신교육 일정으로 잠시 2순위가 돼있지만 곧 읽기 시작해야겠어요. 간만에 좋은 마음의 양식을 떠올리게 떠올리게 해주셔서 감사해요.^^
  • 명품추리닝 2019/08/31 20:09 #

    삶에 자극이 되는 괜찮은 내용들이에요. 아무래도 나이가 들어 그 자극이 오래 못 가는 게 문제지만;;
    곧 다가오는 추석에 몸과 마음의 양식을 가득 얻으시길 빌어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